:: 우리들내과 ::


home > 영상진단센터 > 복부 초음파
복부 초음파

복부초음파

초음파는 인간이 들을 수 있는 주파수보다 높은 주파수로 일정한 방향으로 강하고 직진하는 성질이 있습니다. 초음파를 생체 내로 발신하면 생체내 장기의 형태나 조직의 상태에 따라서 초음파는 다양한 변화를 받게 됩니다. 이렇게 되돌아온 반사 음향은 전기적 장치에 의해 인체내부 장기의 모습으로 변환되어 화면상에 보이게 됩니다. 복부초음파는 주로 간, 담도계, 췌장, 비장, 통팥, 큰 혈관 등을 관찰하며 다음과 같은 질명을 감별하게 됩니다. - 간, 담낭, 췌장 및 신장의 질환과 관련된 상복부 통증의 원인을 알아보려 할 때 - 담석을 발견하고자 할 때 - 간이나 비장의 이상을 조사하려 할 때(간병변증, 간암, 황달, 복수 등) - 복부의 종괴나 암종의 발견 및 평가 - 신장질환의 평가(뇨폐색증 등) - 복부 혈관의 확장(동맥류) 및 기타 이상을 발견하고자 할 때 검사 방법은 우선 검사 전날은 저녁식사 후 10시부터 금식이 필요합니다. 그 이유는 식사를 하시게 되면 대부분의 음식과 음료들이 담낭을 수축시켜 초음파검사를 방해하게 되거나, 장관내 가스 때문에 복부내의 장기들을 관찰하기 어렵게 되기 때문입니다. 또한 껌을 씹어도 공기를 삼킬 수 있으므로 삼가십시오. 복부 표면에 젤리와 같은 것을 바르고 초음파 탐촉자로 복부를 진단하게 됩니다. 이러한 초음파검사는 방사선(X-선)검사와는 달리 임산부도 안전하게 검사를 받으실 수 있습니다.

상복부초음파

초음파를 생체 내로 발신하면 생체내 장기의 형태나 조직의 상태에 따라서 초음파는 다양한 변화를 받게 됩니다. 이 변화에 따른 반사파(에코)를 수신하여 영상화하여 진단하는 것이 초음파 검사입니다. 복부초음파 검사는 초음파로 간, 담낭, 췌장, 신장 등 복부내 장기의 병변 부위를 관찰하고 진단합니다. 간경변, 담낭 결석증, 담낭염,담낭암, 췌장염, 췌장암, 수신증, 신장암, 난소종, 난소암, 자궁근종, 자궁암, 복수, 대동맥류, 전립선비대 등 복부의 여러 질환. 초음파 검사실에서 반드시 누운 상태에서 검사하지만 부위에 따라서는 옆으로 눕거나 앉은 자세에서 검사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복부에 초음파 발진기를 접촉시켜 진단 장치의 브라운관(TV화면)에 나타나는 장기의 단층면의 영상을 관찰합니다. 소요 시간은 수 분에서 수십 분 걸립니다.

인사말|오시는길|개인정보취급방침|영상정보처리기기운영방침|비급여수가표